전체기사 | 시작페이지로 설정 | 즐겨찾기추가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 최종편집 : 2017.8.18(금) 16:45
> 뉴스 > 서울뉴스 > 서울시청
     
'서울시 마을공동체' 시민 13만 명 참여
여성(73%), 30~40대(59%) 가장 적극적
2017년 08월 01일 (화) 15:22:04 이아름 seoultimes15@seoultimes.net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공동육아, 주민이 진행하는 라디오 방송 등 마을미디어, 공방‧카페 같은 주민활동공간 등을 주민이 계획 수립부터 제안, 실행‧운영까지 주도하고 서울시가 재정(예산), 교육, 컨설팅을 지원하는 '서울시 마을공동체 사업'이 시행 6년차에 접어들었다.

 그동안(2012년~2015년) 마을기업 육성 등 총 4,978개 사업(56개 단위사업)이 주민 주도로 추진됐고, 총 12만8,743명(주민모임 회원 수 기준)이 직‧간접적으로 사업에 참여했다. 서울시민 100명 중 1명꼴로 서울시 마을공동체 사업에 참여한 셈이다.

 마을공동체 사업에 가장 적극적으로 참여한 집단은 여성(73%)과 30~40대(59%)로 나타났다. 마을공동체 사업을 통해 여성들의 사회참여 기회가 확대됐다는 점은 긍정적이지만 남성과 청년층 등 보다 다양한 시민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한 다양한 전략이 필요하다는 분석이다.

 마을 형성 수준에 따른 5단계별 지원사업(모임형성→활동→공간→모임 간 연계→종합적 마을계획 수립) 신청 건수를 보면, 가장 기본적인 단계인 '모임형성'(1단계) 지원이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마을북카페, 마을배움터, 마을예술창작소 등 주민이 주도하는 공동체 공간은 240개가 조성됐다.

   
마을계획 단계별 지원사업 신청 건수. 자료=서울시.

 서울시는 2012년 첫 발을 내딛은 '마을공동체 지원사업'의 그간 추진 결과를 이와 같이 발표하고, 이 결과자료를 평가‧분석해 '제2기 마을공동체 기본계획'을 오는 11월까지 수립한다고 밝혔다.

 시와 25개 자치구에서 추진한 총 56개 단위사업, 선정사업 4,978건의 제안서, 실행계획서, 결과보고서 등 총 15,000건의 원자료 빅데이터(마을사업 관련 기초정보, 사업결과 정보, 예산집행 정보, 비식별 처리된 참여자 정보 등)를 분석해 내놓은 결과다.

 '제2기 마을공동체 기본계획' 수립을 위해 시는 마을넷 대표자 회의, 자생단(자치구 마을생태계조성지원단) 연석회의, 마을사업 담당 공무원 소통회의 등 이해관계자별 공론장을 가동해 기존 사업을 평가‧분석하고 2기 정책 의제에 대한 의견수렴 과정을 거칠 계획이다.



이아름 seoultimes15@seoultimes.net

<서울시민의 목소리 서울타임스(http://www.seoultimes.net), 무단전재 금지>
ⓒ 서울타임스(http://www.seoultime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많이 본 기사
음식으로 소통하는 ‘사랑의 Food
올해 서울시 건축상 대상 ‘한내 지혜
이색 공공미술 작품 '#here_us
서울시-한전, 버려졌던 연 50만 톤
박원순 시장, 서울시-전남 영광군 우
신문사소개알립니다찾아오시는 길기사제보광고안내 사업문의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614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61길 10, 411호(서초동, 센터프라자) | 연락처 : 02-3477-4205 | Fax : 02-595-4205
발행처 : 주식회사 서울타임스 |  등록번호 및 등록일 : 서울타임스 서울 아 1133(2010년 2월 8일)
발행인 및 편집인 : 황희두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희두 | 이메일 : seoultimes1@naver.com
사업자등록번호 : 214-88-53934|출판사신고 : (주)서울타임스(서초구청)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1-서울서초-0191호(2011. 1. 24.)
Copyright 2010 서울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times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