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 시작페이지로 설정 | 즐겨찾기추가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 최종편집 : 2017.11.30(목) 21:28
> 뉴스 > 서울뉴스 > 서울뉴스
     
'첫눈 오는 날' 평소보다 교통사고 많다
자동차 교통사고 부상 1일 평균(50.7명)보다 16.3%(8.3명) 증가된 59명 발생
2017년 11월 16일 (목) 14:27:09 이아름 seoultimes15@seoultimes.net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최근 3년간 ‘첫눈 오는 날’ 단 하루 동안 일어난 사고에 대한 대응활동 통계를 분석, 16일(목) 발표했다. 최근 3년간 서울에 첫 눈이 내린 날은 2014년은 12월 3일, 2015년은 12월 3일, 지난해에는 11월 26일이었다.

 첫눈 오는 날 자동차 교통사고 부상자 수는 최근 3년간 총177명으로 평소 1일 평균(50.7명) 보다 16.3%(8.3명)가 증가한 59명이 발생했다. 자동차 교통사고 피해자 총177명 중 보행자 피해가 95명으로 전체 54%를 차지했다.

 오토바이 등 기타 교통사고의 경우 3년간 총102명으로 평소 1일 평균(25.8명) 보다 1.5명 이 증가한 27.3명으로 집계됐다. 기타 교통사고의 경우 오토바이 82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자전거 16명, 기타 4명 등이었다.

 자전거 사고 부상자의 경우 평소 1일 평균(14.5명)에 비해 첫눈 오는 날 5.3명으로 감소했다. 눈이 오는 날은 자전거 타기를 포기 한 것 때문으로 풀이된다.

 교통사고 외 일반적인 사고부상의 경우 낙상이 549명으로 가장 많았고, 피부열상(찢어짐)이 58명, 둔상 41명, 기타 사고부상 41명, 상해 34명, 관통상 및 기계부상 4명이다. 낙상의 경우 평소 1일 평균 128명 보다 43%(55명)가 증가한 183명이 발생했다.



이아름 seoultimes15@seoultimes.net

<서울시민의 목소리 서울타임스(http://www.seoultimes.net), 무단전재 금지>
ⓒ 서울타임스(http://www.seoultime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많이 본 기사
서울시, 도시재생 정책 및 슬로건 공
서울시, '제2차 인권정책 기본계획'
터널 안에서도 재난방송 수신 가능해져
서울시, 토론회 통해 ‘야생화된 개’
서울시, 내년 '대학연계 서울시민대학
서울시, '2017 하모니 서울 페스
언주로 내곡IC 램프교 전면 통제
서울시, 대상(주)과 나눔박스 2,0
공인중개사 자격증, 인터넷으로 신청하
서울시, 민관 협력으로 50+일자리
신문사소개알립니다찾아오시는 길기사제보광고안내 사업문의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614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61길 10, 411호(서초동, 센터프라자) | 연락처 : 02-3477-4205 | Fax : 02-595-4205
발행처 : 주식회사 서울타임스 |  등록번호 및 등록일 : 서울타임스 서울 아 1133(2010년 2월 8일)
발행인 및 편집인 : 황희두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희두 | 이메일 : seoultimes1@naver.com
사업자등록번호 : 214-88-53934|출판사신고 : (주)서울타임스(서초구청)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1-서울서초-0191호(2011. 1. 24.)
Copyright 2010 서울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times1@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