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0회 전국체전 기념주화 사전예약 받아
제100회 전국체전 기념주화 사전예약 받아
  • 최향주 기자
  • 승인 2019.07.03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만장 발행, 농협은행·우리은행 각 지점과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접수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기념주화 예약접수 홍보 포스터. 이미지=서울시.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기념주화 예약접수 홍보 포스터. 이미지=서울시.

 역사적인 '제100회 전국체전 및 제39회 전국장애인체전' 개최를 기념하기 위해 전국체전 역사 최초로 발행하는 한국은행 기념주화가 사전예약 접수를 시작한다.

 서울시는 4일(목)부터 17일(수)까지 2주간 기념주화 판매 지정은행인 우리은행과 농협은행 각 지점에서 예약 접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각 지점에 비치된 신청서를 작성한 후, 예약금과 신분증을 창구에 제시하면 접수증을 받을 수 있다. 접수 개시일(4일) 오전 9시부터 마감일(17일) 오후 11시까지 각 은행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접수도 가능하다.

 기념주화는 1인당 최대 3장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예약 접수량이 발행량을 초과할 경우에는 추첨을 통해 당첨자를 결정한다. 당첨자 발표는 7월 31일(수)에 진행된다.

 오는 9월 26일(목) 발행해 제100회 전국체전 개막날인 10월 4일(금)부터 배부하는 기념주화의 액면 금액은 3만 원이며, 은 99.9%의 프루프(Proof)급 은화이다. 

 전국체전의 효시가 된 제1회 전조선야구대회의 내야를 형상화한 마름모꼴의 독특한 디자인으로 제작해 소장가치를 높였다. 대각선 지름은 각 36.0mm, 무게는 14g이다.

 기념주화 앞면에는 첫 종합경기대회 종목인 야구, 정구, 축구, 농구, 육상을 대표 종목으로 선정해 경기 장면을 생동감 있게 표현했으며, 뒷면에는 대회의 엠블럼을 담아 100회의 상징성을 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