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 시작페이지로 설정 | 즐겨찾기추가 | 자유게시판 | 구독신청
  • 최종편집 : 2018.5.21(월) 20:26
> 뉴스 > 서울뉴스 > 서울뉴스
     
수호랑, 반다비 새긴 시내버스 서울 누빈다
광화문, 강남역, 동대문, 여의도 등 간선도로 경유 50개 노선 총 100대
2018년 01월 18일 (목) 21:41:38 이아름 seoultimes15@seoultimes.net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수호랑, 반다리 래핑 시내버스. 사진=서울시.

 평창올림픽 성공개최 염원을 담은 수호랑‧반다비 래핑 시내버스가 18일(목)부터 두 달 간 서울시내 간선도로를 달린다. 서울시는 2017년 1~2월에도 평창올림픽 홍보를 위해 서울특별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 함께 ‘수호랑 반다비 캐릭터버스’ 50대를 운행한 바 있다.

 동계스포츠를 즐기는 수호랑‧반다비와 서울시의 응원문구가 버스 전체를 감싼 래핑버스 69대. 차량 옆면, 뒷면에 홍보물을 부착한 버스 31대가 거리를 누빌 예정이다. 광화문, 서울역, 강남역, 동대문, 여의도 등 시내 주요 간선도로를 경유하는 143번 등 50개 노선 총 100대가 대상이다.

 평창 올림픽 개최 기간 중 10일간은 서울 주요지점의 버스 막차시간을 익일 오전 2시대까지로 연장해 밤늦게 서울로 오는 관람객들의 이동편의를 돕는다.

 막차 연장은 서울역 등 주요 역 및 터미널을 경유하는 11개 노선이 대상이다. 연장 운행 노선은 서울역, 상봉역, 고속터미널, 동서울터미널 등을 경유하는 11개 노선(262, 405, 504, 604, 9401, 9701, N13상계, N26강서, 360, 643, N61상계)이다.

 2월 9일(금) 개막일을 비롯해 10일(토), 12일(월), 14일(수), 17일(토)~21일(수), 25일(일)에 해당노선의 막차시간을 시내 주요지점에서 익일 오후 2시대까지로 연장해 운행할 예정이다.

 택시도 개최기간 중 주요역사와 터미널 집중배차에 협력하기로 했다. 시는 서울과 강릉을 잇는 시내 광역교통 연계 5개 지점별(서울역, 청량리역, 상봉역, 고속터미널, 동서울터미널)로 담당 운송사업자를 지정하는 당번제로 운영할 예정이다.

 지하철과 시내버스는 시설 내 모니터 총 3만 여대를 통해서 평창올림픽 홍보영상을 방영하고, 택시는 차량 내 홍보스티커를 부착하는 등 내외국인을 대상으로 평창올림픽의 기대감을 북돋는데 힘을 모은다.

 고홍석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열렬한 국민적 관심과 성원 속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이 성공 개최될 수 있도록 서울시 차원에서 가능한 모든 교통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며, “오랜 기간 준비해온 선수들의 땀과 열정이 좋은 결실을 맺길 기원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아름 seoultimes15@seoultimes.net

<서울시민의 목소리 서울타임스(http://www.seoultimes.net), 무단전재 금지>
ⓒ 서울타임스(http://www.seoultime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많이 본 기사
서울장학재단 홍보대사에 배우 진지희
서울도서관, ‘발달장애인 그림전시’
서울시, 서울시민 ‘미세먼지 파수꾼’
남산 한옥마을, ‘전통 성년례’ 재현
신문사소개알립니다찾아오시는 길기사제보광고안내 사업문의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614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61길 10, 411호(서초동, 센터프라자) | 연락처 : 02-3477-4205 | Fax : 02-595-4205
발행처 : 주식회사 서울타임스 |  등록번호 및 등록일 : 서울타임스 서울 아 1133(2010년 2월 8일)
발행인 및 편집인 : 황희두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희두 | 이메일 : seoultimes1@naver.com
사업자등록번호 : 214-88-53934|출판사신고 : (주)서울타임스(서초구청)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1-서울서초-0191호(2011. 1. 24.)
Copyright 2010 서울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eoultimes1@naver.com